아무리 하늘을 봐도. 일상다반사









양심이 있다면 비라도 한 번 뿌려줄만 한데
냉정한 녀석은
세상을 찜통에 담아 푹푹 쌈고 있다.

아~~~
어지럽다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