새끼 고양이를 일주일간 키우고 싶다고 카톡을 보낸 5학년 딸아이 일상다반사

G
M
T
음성 기능은 200자로 제한됨

아빠는 장난기가 발동했습니다. 

그리고 철자와 띄어쓰기를 강조했죠. 

한참만에 다시 온 문자. 

왈가닥 딸아이가 순한 양이 되었습니다.

세상 아빠라면 허락할 수밖에 없겠죠?^^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